afds
1234
고객지원

공지사항

2014.01.24 아사히 신문 칼럼 천성인어(天声人語)
번호 :
[ 작성자 : (관리자) ]
めったにることはないがふとになった収入印紙のことであるたとえば大勢でのいが万円領収書をもらってみると、200かれた切手のようなものがってあるあれだ

 좀처럼 보지는 못했지만, 문득 신경이 쓰였다. 수입인지에 관해서다. 예를 들어, 많은 사람이 모인 회식자리가 30,000엔이 넘어 영수증을 받아보면 200엔이라고 적인 우표 같은 것이 붙어있는데, 바로 그것이다.

 

 最近のニュースに印紙税億円あまりの納付漏れというのがあった国税当局がある銀行指摘した住宅ローンをんだ顧客審査結果のおらせ印紙っていなかった銀行側必要がないと理解していたようだ

 최근 뉴스에, 인지세 약 2억 엔의 납부가 누락되었다는 기사가 있었다. 국세당국이 한 은행에 대해 지적했다. 주택융자대출을 신청한 고객에게 보내는 심사결과 통보, 인지를 붙이지 않았던 것이다. 은행 측은 붙일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다고 한다.

 

 調べてみるとたようなはいくつもある悪質脱税というよりは勘違いやうっかりミスが不動産売買契約書受取書手形株券……。るのはどれでらなくていいのはどれかわかりにくいのが原因らしい

 조사해보면, 비슷한 예는 꽤 많다. 악질적인 탈세라고 하기 보다는, 착각하거나 깜빡하고 잊어버린 경우가 많다. 부동산 매매계약서, 수취서, 어음, 주식증권……. 어디에는 붙여야하고, 어디에는 안 붙여도 되는지 알기 어려운 점이 원인인 듯하다.

 

 明治めにできた仕組みである農民だけでなく商工業者からも税金をとるいだったというさまざまな取引られる文書課税対象いた制度だがさすがにもう時代遅れだから見直そうというがあがっている

 이것은 메이지 시대(明治) 초기에 생긴 체제이다. 농민뿐만 아니라 상공업자로부터도 세금을 뗄 목적이었다고 한다. 거래 시 만들어지는 다양한 문서가 과세 대상이다. 오래 이어져온 제도라고는 하지만 이미 시대에 뒤떨어져있기 때문에 재검토하자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たとえばクレジットカード利用電子商取引えているがこれらは非課税になる取引なのに不公平またペーパーレスいつけない中小企業には不利になるとりわけ領収書などに課税するのは消費税との二重取りではないか

작성일 : 2014/01/24
목록버튼 by schoolnara
본사이트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회원은 타인의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권리를 침해하는 내용물에 대하여는 등록할 수 없으며, 만일 이와 같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회원 본인에게 있습니다. 개인정보보호법에 의거하여 주민등록번호, 휴대폰번호,집주소,혈액형,직업 등의 게시나 등록을 금지합니다.


afdsdsffds